파티게임즈, 7월에 3종의 모바일게임 출시예정

2014-07-02 11:26:13


 

 

‘아이러브커피’, ‘아이러브파스타’ 등 SNG의 명가 파티게임즈가 7월의 다양한 장르의 게임을 쏟아낸다. 한국, 일본, 중국의 다양한 국적의 게임을 서비스해 3국 3색의 색다른 재미를 이용자들에게 안겨줄 것으로 보인다.

 

파티게임즈는 7월에 전략카드배틀게임 ‘삼국쟁투’, 실시간 카드배틀 RPG ‘드래곤파티’(원작, ‘드래곤포커’), SN RPG(SNG+RPG) ‘레전드오브몬스터즈’, 등 총 3개의 게임을 서비스할 예정이라고 2일 밝혔다.

 

먼저 포문을 여는 게임은 테르소프트가 개발한 전략 카드배틀게임 ‘삼국쟁투’다.

 

‘삼국쟁투’는 전 세계적으로 유명한 삼국지를 소재로 선정한 게임으로 삼국지 장수의 카드 배틀과 상대방의 영토를 점령하는 전략이 조합된 전략 카드배틀게임이다. 다소 코믹스러운 SD형의 매력 넘치는 장수 일러스트와 화려한 스킬 이펙트를 자랑하며 460종 이상의 등용 가능한 장수들이 등장한다.

 

‘삼국쟁투’는 ▲황건적의 난부터 삼국통일까지 탄탄한 스토리 ▲다양한 전술(장수 스킬) ▲전략(군단 스킬) ▲RPG 성장 요소(스킬 강화, 카드의 진화) ▲수십 종의 기보(장비)를 통한 자신만의 장수 생성 ▲33개의 장수 스킬과 31가지의 군단장 효과 ▲유저간의 PVP(영토 점령전)등이 특징이다.

 

‘드래곤파티’는 일본의 아소비즘이 개발한 실시간 카드 배틀 RPG로 일본 게임 시장에서 200만 다운로드를 돌파, 애플 매출 순위 최고 2위에 진입하기도 한 인기 게임이다. 원작은 ‘배터리 학살자’라고 불릴 만큼 몰입도가 높은 작품으로 평가받고 있다.

 

이 작품은 파티플레이가 가장 큰 특징인데 5명이 1장씩 카드를 내어 5장의 하모니로 적을 공격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따라서 이용자 간의 협력과 전략이 매우 중요하며 전략적으로 승부를 가리기를 좋아하는 국내 이용자들에게 높은 인기를 얻을 것으로 기대된다.

 

1,000여 종의 개성 넘치는 카드와 요일별로 만나는 요일 던전, 특정 기간이나 시즌에만 열리는 스페셜 던전 등 즐길거리도 풍부하다.

 

‘레전드오브몬스터즈’는 중국의 킹월드가 개발한 게임으로 왕국 건설과 몬스터 육성 및 수집을 중심으로 전투를 펼치는 SN RPG(SNG+RPG) 장르의 게임이다. 국내 게임 중에서는 보기 어려웠던 미려한 그래픽을 자랑하며 유닛도 섬세하게 표현되어 높은 퀄리티를 자랑한다.

 

‘레전드오브몬스터즈’는 때와 장소를 가리지 않고 언제든지 즐길 수 있는 PVP 매칭 시스템과 높은 편의성, SNG 컬렉션 요소와 RPG가 적절하게 조합됐다.

 

이 작품은 마법과 과학이 공존하는 세계를 배경으로 하며 40종 이상의 다양한 몬스터가 등장한다. 또한 몬스터 육성과 조합의 재미, 몬스터 배틀 시스템, 다양한 건물과 농장을 늘려가면서 느낄 수 있는 재미가 쏠쏠하다. 

온라인기자단 / 84,517

자기 소개 코멘트가 없습니다.
회원정보 수정에서 자기소개 코멘트를 등록해 주세요.

리스트보기
국내최고의 스마트폰 커뮤니티 팬사이트
팬사이트바로가기

알립니다

창간 20주년 퀴즈 이벤트 당첨자

창간 20주년 축전 이벤트 당첨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