갓 오브 하이스쿨, 일본 게임 시장 공략

2015-11-23 21:47:20


와이디온라인이 자사의 대표 개발작 ‘갓 오브 하이스쿨’로 일본 모바일 게임 시장 공략에 나선다.

 

와이디온라인(대표 신상철/코스닥 052770)은 엔씨재팬(대표 김택헌)과 파트너십을 체결하고 ‘갓 오브 하이스쿨’의 일본 서비스를 내년 초에 선보일 예정이라고 밝혔다.

 

인기 웹툰 IP를 활용해 모바일 게임 최초의 성공 사례로 평가받고 있는 ‘갓 오브 하이스쿨’은 지난 5월 21일 출시 이후 구글 플레이 최고 매출 순위 상위권을 유지하며 현재까지 장기적인 흥행가도를 달리고 있다. 또한 2015년 ‘대한민국 게임대상’에서 모바일 부문 ‘우수상’을 받아 게임성과 개발력을 인정받은 것은 물론, 최근 선보인 iOS 버전은 애플 앱스토어에서 대작 모바일 RPG들을 제치고 최고 매출 순위 4위를 기록하며 구글 플레이 이상의 흥행 돌풍을 예고하고 있다.

 

와이디온라인은 최근 엔씨재팬과 ‘갓 오브 하이스쿨’ 일본 서비스에 관한 파트너십 계약을 체결하고, 현지화 작업 및 마케팅, 기술 지원 등 여러 분야에서 최선의 노력을 다하기로 협약했다.

 

엔씨재팬은 <리니지 1,2>, <아이온> 등의 온라인게임을 일본 현지에서 성공적으로 안착시켜 오랜기간 서비스해오고 있으며, 일본에서 서비스될 ‘갓 오브 하이스쿨’에 그간 구축해온 마케팅 역량과 운영 노하우를 집중한다는 계획이다.

 

‘갓 오브 하이스쿨’은 개발 초기 단계부터 일본 유저들의 성향을 고려해 게임에 적용하는 등 일본시장 진출을 미리 준비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현지 유저들에게 익숙한 세로형 플레이 방식과 개성이 분명한 다양한 캐릭터, 일본 유저들에게 익숙한 가챠시스템 및 성장 시스템은 큰 호응을 얻을 것으로 예상된다.

 

와이디온라인은 “국내에서의 큰 인기에 힘입어 전세계 최대 모바일게임 시장인 일본에 ‘갓 오브 하이스쿨’을 자신있게 선보일 수 있게 되었다.”라며 “특히 웹툰 ‘갓 오브 하이스쿨’이 일본 만화 시장에 먼저 진출해 좋은 반응을 얻고 있으며, 게임의 현지화 작업 수준도 높은 상황이어서 일본 시장에서의 성공을 확신한다”고 밝혔다. 

 

또한 “다수의 서비스 경험을 바탕으로 검증된 마케팅 역량과 운영 노하우를 보유하고 있는 엔씨재팬이 향후 일본 현지 특성에 맞는 이벤트와 마케팅, 안정적인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와이디온라인은 ‘갓 오브 하이스쿨’을 내년 초 일본 시장에 런칭할 계획이며 연이어 상반기 중 글로벌 서비스를 계획하고 있다. 갓 오브 하이스쿨’이 일본에서 성공적으로 안착할 경우 신규 매출원으로 급부상함은 물론 글로벌 서비스의 성공 가능성 또한 한층 높아질 전망이다. 

 


 

조건희 / desk@gameshot.net | 보도자료 desk@gameshot.net 

슈퍼아이인 / 1,090,957

c. 싫다면?

리스트보기
국내최고의 스마트폰 커뮤니티 팬사이트
팬사이트바로가기

알립니다

창간 20주년 퀴즈 이벤트 당첨자

창간 20주년 축전 이벤트 당첨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