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빛조각사, 카카오게임즈로 퍼블리싱 확정

2018-08-16 22:35:34


엑스엘게임즈의 모바일 신작 '달빛조각사'의 퍼블리셔가 카카오게임즈로 최종 확정했다.

 

엑스엘게임즈는 16일, 카카오게임즈와 '달빛조각사'의 서비스 계약을 체결하고, 아울러 카카오게임즈, 위메이드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총 200억원(각각 100억원)의 투자를 유치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카카오게임즈는 엑스엘게임즈의 지분 약 4.6%를 확보했다.

 

모바일게임 ‘달빛조각사’는 남희성 작가가 지난 2007년부터 연재를 시작한 인기 판타지 소설 ‘달빛조각사’를 기반으로, ‘바람의 나라’, ‘리니지’, ‘아키에이지’로 온라인 MMORPG의 시대를 연 송재경대표가 초기 리니지개발을 주도한 김민수이사와 함께 2016년부터 직접 모바일MMORPG 제작에 나서 기대를 모으고 있는 작품이다. 2016년부터 개발을 시작한 달빛조각사는 오픈 월드 형태의 MMORPG로 모바일을 통해서도 많은 사람들이 함께 즐길 수 있는 본격적인 모바일 MMORPG를 구현하는데 개발력을 집중하고 있다.

 

엑스엘게임즈의 최관호 대표는 이번 퍼블리싱 및 투자 건과 관련해 “2년여간 송재경 대표와 달빛조각사 개발팀의 노력이 200억원의 투자와 퍼블리셔 확정으로 첫 결실을 맺은 것에 감사하며, 게이머들에게는 신선한 즐거움으로 다가서는 작품을 선보이기 위해 남은 일정 열과 성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카카오게임즈의 조계현 대표는 “오랜 개발 경험과 성과를 보유한 엑스엘게임즈와 협력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며, “신작 ‘달빛조각사’에 대한 협업으로 카카오게임즈의 라인업 강화를 비롯해, 검증된 파트너사와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위메이드엔터테인먼트의 장현국 대표는 “이번 추가 투자를 통해 엑스엘게임즈와는 더욱 긴밀한 전략적 관계로 협력하게 되었다” 면서 “달빛조각사를 비롯해 현재 개발 중인 PC 온라인게임을 통해서도 시장에서 엑스엘게임즈의 독창적인 개발력이 입증되기를 기대한다” 고 말했다.“

 

카카오게임즈를 통해 선보이게 될 달빛조각사는 연내 CBT 등을 마무리한다는 목표로 개발에 매진할 예정이다

 


(좌측부터) 송재경 엑스엘게임즈 대표, 조계현 카카오게임즈 대표, 최관호 엑스엘게임즈 대표

 

조건희 / desk@gameshot.net | 보도자료 desk@gameshot.net

무적초인 / 411,856

c. 훗...

리스트보기
국내최고의 스마트폰 커뮤니티 팬사이트
팬사이트바로가기

알립니다

창간 18주년 퀴즈 이벤트 당첨자

창간 18주년 축전 이벤트 당첨자